LGM 후기 – 첫째 날!

안녕하세요!
글을 쓰고 있는 지금은 LGM 행사가 모두 끝난 월요일 저녁입니다.

행사 중에는 낮에는 끊임없는 토크들과 워크숍으로, 저녁에는 파티와 피곤함으로… 매일 저녁 업로드 하고 싶었는데 이제야 올리게 되었네요!

일단, 저는 코딩에 대해서는 무지하고 영어를 그다지 잘 하는 편이 아니므로 정말 좋은 많은 토크들이 있었음에도 제대로 잘 못 알아 들었네요. 그래도 작년보다는 올해가 나았으니, 올해보다 내년엔 더 낫겠죠 ㅎㅎㅎ;;

제가 개인적으로 흥미로웠던 토크들을 소개합니다.

토크 주제는 Draw/Play: Digital Interacting On Paper 이고
이미 유명한 바(bar) 게임인 핀볼게임을 모토로 만든 게임입니다.

IMG_20160415_115118 IMG_20160415_115149

게임기 위에 흰색의 종이나 어떠한 그릴 수 있는 것을 올리고, 정해진 색으로 그림을 그리면(색을 인식하므로 재료는 상관이 없다는 것이 포인트! 심지어 와사비에도 반응을 합니다!) 그 그림 위에 핀볼이 프로젝트되어 그린 것에 맞춰서 게임이 진행됩니다. 글로 쓰니까 잘 모르겠쥬? 그래서 그들의 홈페이지(papertronics.org)에서 공개된 유투브 파일을 뙇!

완전 재밌을 것 같네요..! 험블번들(Humble bundle)에서 구입했던 크래용 피직스(Crayon physics)라는 게임이랑 비슷한 느낌입니다.
제가 이런 류의 게임을 좋아해서 하트 뿅뿅!

이 외에도 깃과 깃허브에 대한 토크가 있었고.. 깃과 깃허브를 들어만 본 저로서는 뭔소린지 잘…ㅎㅎㅎㅎ ㅠㅠㅠ

그리고 이어진 워크숍. 여러가지 중에서 하나를 골라 들어갔는데 저는 Hackers & Designers – The Momentary Zine (잠깐 잡지)를 보러 들어갔습니다.
IMG_20160415_134912마이크에 대고 말을 하면 음성인식을 해서 바로 프린트를 하는 형식이었는데요, 음성인식 시스템이란게 여러분도 알다시피 아직 정확도가 높지 않아서 프린트 명령어인 Print 를 말했는데 Prince, princess, penis …. 라고 인식을 하거나 하는 실수로 사람들이 배꼽을 잡았습니다.인쇄 되는 종이도 시간이 지나면 글이 사라져버리는 영수증 종이여서 잠깐 잡지라는 타이틀에 아주 딱 맞아 떨어지는 선택이었다 생각합니다 😀

이 이후에 어려운 개발자 토크들이 이어지고 또 제가 알아 먹을 만한 내용이.. Valentina 라는 의류 패턴 만드는 프로그램에 대한 토크였습니다. (사진 없음여 ㅠ)

마지막날이었던 오늘 이 발렌티나의 워크숍이 있었는데 의복을 처음부터 만들 줄 아는 사람이라면 굉장히 쉽게 활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 생각합니다. 저는 옷 만드는 것 역시 문외한이므로 ….. 즈마멋 봉제인형을 만드는 것을 상상했더랬죠. 발렌티나의 개발자분이 패턴제작을 도와주시겠다고 하셨는데 언젠가 여러분께 즈마멋 봉제인형을 선보일 날이 있길 기대해봅니당^^ㅎㅎ

이 이후에는 전시회 오픈이 있었습니다. 여느 전시회처럼 와인과 음료를 든 사람으로 바글바글 했어요. IMG_3295IMG_3291그렇게 첫 째날이 저물었습니다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omment ID: CIgokg